HOME > 부동산 > 아파트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원, 661억원 규모의 ‘충남 보령 명천 대원칸타빌’ 신축공사 수주
지하 1층·지상 25층 5개동 400여 세대 규모의 근린생활시설
한국소비자정보신문 기사입력  2021/02/07 [19:15]

 

 

▲ 충남 보령시 명천 대원칸타빌 조감도.(사진제공=대원)     © 한국조명신문

최근 건설업체들이 국내 부동산 경기 침체로 어려운 상황에 직면해 있음에도 불구하고 건설업체인 대원의 수주 활동이 활발하다.

 

이와 관련해서 대원(대표이사 : 전응식)은 충남 보령시에 위치한 ‘보령 명천 대원칸타빌 신축공사’ 계약을 체결했다고 3월 26일 공시했다.

 

이 프로젝트는 충남 보령시 명천동 508-22번지 일원 1만8317㎡에 400여 세대 아파트를 신축하는 도급공사이다. 계약금액은 661억원(VAT 별도)으로 대원의 2018년도 매출액(연결) 대비 약 20%에 해당하는 규모이다.

 

공사 기간은 총 28개월로 올해 5월 말에 착공해 2022년 9월 준공 예정이다. 단지는 지하 1층, 지상 25층 규모 총 5개 동으로 전 세대가 74-84㎡ 형으로 이뤄져 있으며 대원의 아파트 브랜드 ‘칸타빌(Cantavil)’이 적용될 계획이다.

 

사업지 인근에 한내초, 대천중, 보령도서관, 주민센터 등이 인접해 있어 교육 및 생활 편의성이 양호하다. 향후 신규 생활권으로 각광받고 있는 보령명천택지지구 옆에 위치해 있어 입지조건도 우수하다는 평가다.

 

대원은 “최근 ‘코로나19’ 등 국내외 어려운 환경 속에서도 지속적인 신규 수주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이번 프로젝트의 성공적 추진으로 지역 주거 문화 발전과 고객 만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대원은 국내 및 해외 주택, 인프라, 도시개발 등 종합개발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1972년 섬유사업을 모태로 설립돼 올해로 48년의 업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2017년 12월 코스닥 시장에 상장했다. 현재 아파트 브랜드 ‘칸타빌(Cantavil)’을 통해 서울, 청주, 수도권 등 전국에 약 3만5000여 세대의 고품격 아파트를 공급해오고 있다.

 

2001년 섬유 공장 설립을 시작으로 진출한 베트남에서도 20년 동안 주택, 인프라, 도시개발 등 수많은 성공 사례를 통해 현지화에 성공한 대표적 기업으로 자리매김했다.

 

최근에는 베트남 내수 시장을 타깃으로 공유오피스 등 플랫폼 사업도 진행 중이다. 안정적인 국내 사업과 연 7%의 경제성장률을 나타내는 베트남에서의 사업을 통해 대원은 지속가능한 회사로서 향후 성장이 기대되고 있다.
/박소원 기자

 

 


 

기사입력: 2021/02/07 [19:15]  최종편집: ⓒ consumernewspap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