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식품 > 식품 기타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오뚜기, ‘오즈키친 칼국수’ 2종 출시
쫄깃한 면발에 진한 육수와 고명이 듬뿍 들어 있어
한국소비자정보신문 기사입력  2021/02/06 [14:42]

 

 

▲ 쫄깃한 면발에 진한 육수와 고명이 듬뿍 들어 있어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오뚜기(대표이사 : 이강훈)가 쫄깃한 면발과 풍부한 고명을 진한 육수에 담은  ‘오즈키친 닭칼국수’와 ‘오즈키친 육개장칼국수’를 출시했다.

 

최근 소비자들이 조리하는 과정을 통해 스스로 요리를 완성하는 ‘홈쿡’ 트렌드의 영향으로 냉동밥, 냉동안주류에 이어 냉동면 시장이 높은 성장을 나타내고 있다.

 

‘오즈키친 닭칼국수’와 ‘오즈키친 육개장칼국수’는 오뚜기 최초의 조리형 파우치 냉동면 제품으로, 기존 전자레인지용 용기면 제품에서 한 단계 업그레이드된 맛을 선보이는 제품이다.

 

조리형 콘셉트에 맞춰 후첨 조미를 고려한 깔끔한 맛으로 개발했으며, 소비자가 조리 후 취향대로 간장, 후추, 고춧가루 등을 첨가해 입맛에 딱 맞는 요리를 완성할 수 있도록 했다. 풍부한 고형물과 다가수 숙성방식으로 제조한 부드럽고 쫄깃한 면을 진한 육수에 담아내어 칼국수 한 그릇의 깊은 맛을 느낄 수 있다.

 

‘오즈키친 닭칼국수’는 닭고기, 대파, 호박, 홍고추 등의 풍부한 고형물에 칼칼한 청양고추와 닭고기육수의 깊은 맛에 담아낸 제품으로 진한 육수와 쫄깃한 면발이 특징인 제품이다. ‘오즈키친 육개장칼국수’는 쇠고기, 토란대, 대파, 표고버섯 등 풍부한 고형물을 진한 사골육수의 얼큰한 맛에 담아낸 제품으로 쫄깃한 면발이 얼큰한 육개장 국물과 잘 어울린다.

 

오뚜기는 “쫄깃한 면발과 진한 육수로 맛을 낸 ‘오즈키친 닭칼국수’와 ‘오즈키친 육개장칼국수’를 출시했다”며 “풍부한 고명이 듬뿍 들어간 칼국수를 집에서도 간편하고 맛있게 즐길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박소원 기자

 

기사입력: 2021/02/06 [14:42]  최종편집: ⓒ consumernewspap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