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오피니언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도시 빛축제의 필요성’
손장복 (사)한국해양디자인학회 부회장
한국소비자정보신문 기사입력  2018/04/26 [06:57]

 

 

▲ 손장복 국제디자인교류재단 단장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도시는 강이나 나무, 공원, 건축물, 교각 등 수많은 자연과 시설물들이 잘 어우려져 함께 호홉하는 우리 삶의 복합적 공간이다.

 

 

그래서 도시(都市)는 사전적 의미로 볼 때 사람들이 함께 모여 산다는 뜻을 지니고 있다. 또한 도시는 공간적 시간적 개념으로 볼 때 주간과 야간에 환경적 차이가 매우 크다.

 

 

즉 낮에는 태양에 의해 모든 도시가 그대로 보이는 반면 야간에는 인공광원에 의해 보이는 면이 한정돼 야간활동을 원활하게 혹은 제한하는 요소로써 사용하게 된다. 때문에 낮에 느끼지 못한 도시의 매력적인 요소들을 빛의 강조와 과감한 삭제 등을 통해 새롭게 보여주기도 한다.

 

 

이렇게 도시의 밤은 인공광원이 있이 낮에 볼 수 없었던 조형물이나 건축물 등을 세심하게 느낄 수 있으며 불필요한 부분은 보이지 않게 하는 힘을 가질 수 있어 독특한 요소로 활용되는 것이다.

 

 

이러한 인공광원에 활용은 최근 들어 빛의 축제로 발전하였고 빛축제는 도시민들에게 문화적 예술적 볼거리를 제공해주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도시의 빛축제는 도시민에게 여러 가지 가치를 얻을 수 있게 한다. 빛축제의 3가지 가치를 정리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도시의 빛축제는 지역민들을 화합시킨다. 지역문화를 중심으로 그 지역만의 특수성을 모티브로 지역에 독창적 문화 표현과 예술적 가치를 높여 지역민의 자긍심을 높일 수 있다.

 

 

둘째, 빛축제를 통해 외국 혹은 타 지역민들을 관광객으로 유치해서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한다는 것이다. 흥미로운 볼거리를 제공하고 즐기면서 먹고 마시고 쉬는 공간을 제공해서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다는 것이다.

 

 

셋째, 축제를 위한 도시의 지속적인 발전성을 높일 수 있다. 축제는 단순하게 이벤트성으로 열리는 것만이 아니라 상시적인 행사로 발전시켜 도시의 랜드마크 역할을 함으로써 도시의 재생을 지속적으로 추진시켜 나갈 수 있다는 것이다.

 

 

세계적으로 유명한 빛축제의 도시들을 간단히 소개하자면 우리가 잘 알고 있는 중국 하얼빈의 빙축제와 프랑스 리용의 빛의 도시 재생 사업을 볼 수 있다.

 

 

중국 하얼빈 빙축제
세계적으로 잘 알려진 빛축제 중에는 환경적으로나 지리적 조건이 나빠 도시로서의 단점이 많은 부분을 장점으로 부각시켜 성공한 도시들이 많다. 그 중 중국의 하얼빈 빙축제는 중국에서도 혹독한 추위가 기승을 부리는 흑룡강성의 하얼빈 도시를 경쟁력이 강한 도시로 만들기 위해 제일 흔한 얼음과 조명으로 연출, 세계적인 빙설 축제로 만든 것이다.

 

 

온통 얼음으로 얼어붙은 도시 하얼빈은 너무 추워 11월부터는 길을 다니는 사람도 없었던 곳이다. 하얼빈 빙축제는 이런 도시를 제일 추운 12월에서 1월까지 관광객이 제일 많이 모이는 도시로 만들었다.

 

 

이것이 그 유명한 하얼빈 빙설축제 기간이며 사람들은 멋진 얼음조각과 빛의 현란한 조합에 감동하고 즐거워한다. 얼음과 빛의 도시로 최고의 관광상품을 만든 것이다.

 

 

프랑스 리용
프랑스의 리용은 사실 재생이 어려운 환경을 가진 낙후된 도시로 건물과 산, 강 등 독특한 것이 없는 단순한 도시였다.

 

 

이러한 도시에 프랑스 정부는 7년간 예산을 들여 빛의 도시라는 독특한 컨셉을 세워 지속적인 투자와 아이디어를 창출시켜 지금은 프랑스 파리 다음의 도시로 키웠다. 이곳은 역시 12월에서 1월에 관광객이 너무 많아 호텔이 부족하다고 한다.

 

 

도시의 빛축제는 도시의 열악한 환경을 노력과 아이디어로 새롭게 변모 시킴으로써 그 도시의 독창적 이미지를 높이고 랜드마크를 만들어 관광객을 늘리고 그 관광수입으로 지역민의 경제를 높여 지방 경제가 살아날 수 있는 기폭제를 만들어가고 있는 것이다.

기사입력: 2018/04/26 [06:57]  최종편집: ⓒ consumernewspap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