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재테크 > 금융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한은행, ‘신한 공공물품 납품지원대출’ 출시
나라장터를 통해 공공물품 납품계약을 체결한 기업의 운전자금 지원
한국소비자정보신문 기사입력  2015/07/20 [14:18]
신한은행은 7월 16일 “공공물품 납품 소상공인의 금융지원을 목표로, 나라장터를 통해 공공물품 납품계약을 체결한 기업의 운전자금을 지원하는 ‘신한 공공물품 납품지원대출’을 출시했다”고 밝혔다.

‘신한 공공물품 납품지원대출’은 나라장터를 통해 공공구매처(정부, 지자체, 공공기관, 학교)에 물품 납품계약을 체결한 신한은행 신용등급 BB 이상인 법인 및 개인사업자를 대상으로, 대출한도는 최대 3억원, 대출기간은 1년 이내 한도방식으로 운영되며, 소상공인의 자금애로에 도움을 드리고자 최고 연 0.3% 특별 금리우대 혜택을 제공한다.

본 상품의 출시 배경은 다음과 같다. 소형 교복업체를 운영 중인 김모(45세)씨가 A고등학교에서 공고한 교복납품업체 선정에 낙찰되었다고 통보 받았다. 그러나 낙찰되었다는 기쁨도 잠시, 소상공인으로 물품제작에 필요한 상당한 자금 걱정에 신한은행 신내동 지점에서 대출상담을 받게 되었으며, 이러한 고객의 애로사항을 상담직원이 상품 제안하여 신상품 개발로 이어졌다.

또한 신한은행은 교복납품업체의 효율적인 금융지원과 다양한 혜택을 위해 ㈜스쿨룩스와 업무협약을 15일 체결했으며, 공공물품 납품과 관련된 추가 협약체결을 통해 소기업 및 소상공인을 지원할 예정이다.

신한은행 관계자는 “이번 상품은 소기업 및 소상공인이 공공구매처에 안정적으로 물품 납품을 이행할 수 있도록 선제적인 금융지원을 통해 따뜻한 금융을 실천해 나갈 것으로 기대한다”며, “신한은행은 앞으로도 고객의 소리를 반영한 상품을 개발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인터넷부 엄재성 기자 news@consumernewspaper.com
기사입력: 2015/07/20 [14:18]  최종편집: ⓒ consumernewspap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