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건강 > 의약품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대웅제약, 손발톱 무좀치료제 ‘바렌굿 네일라카’ 출시
침투력이 뛰어나 손발톱 무좀 증상 개선에 효과적
한국소비자정보신문 기사입력  2015/04/28 [19:21]
▲ 대웅제약이 손발톱 무좀치료제 바렌굿 네일라카를 출시했다. (사진제공=대웅제약)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대웅제약(대표 : 이종욱)은 4월 28일 손발톱 무좀치료제 ‘바렌굿 네일라카’를 출시했다. ‘바렌굿 네일라카’는 갈거나 닦아낼 필요 없이 하루 한 번 바르면 되는 편리한 손발톱 무좀 치료제다.

주성분인 시클로피록스(ciclopirox)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서 승인받은 성분으로 침투력이 뛰어나 손발톱 무좀 증상 개선에 효과적이다. 여기에 습윤제 ‘유레아(Urea)’를 첨가해 주성분의 흡수력과 침투력을 높였다.

‘바렌굿 레일라카’는 제품에 폭이 넓은 브러쉬를 동봉하여 편의성을 높였고 장기 치료가 많은 손발톱무좀의 특성을 감안해 대용량(4ml)으로 출시, 소비자들의 경제적 부담을 줄인 것이 특징이다. 또한 콤팩트한 디자인으로 무좀치료제 구입을 망설였던 여성들도 쉽게 구매토록 했다.

바렌굿 PM 최희재 과장은 “손발톱무좀은 한 해 동안 병원을 방문한 환자 수가 120만명에 달할 정도로 전염성이 강한 질환”이라며 “’바렌굿 네일라카’는 뛰어난 효과와 편리한 사용 방법으로 많은 환자들에게 매우 유용한 제품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내 손발톱 무좀 치료제 시장은 2014년 기준 약 360억원(출처 : IMS DATA)에 달하며 최근 환자들의 관심이 높아지면서 급성장하고 있는 시장이다.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인터넷부 엄재성 기자 news@consumernewspaper.com
기사입력: 2015/04/28 [19:21]  최종편집: ⓒ consumernewspaper.com
 
의약품 관련기사목록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