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재테크 > 보험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롯데손해보험, ‘롯데 안전동행 운전자보험’ 출시
부상등급에 따라 최대 800만원까지 자동차부상치료비 지급
한국소비자정보신문 기사입력  2014/10/07 [17:34]
▲ 롯데손해보험은 ‘롯데 안전동행 운전자보험’을 출시했다. (사진제공=롯데손해보험)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롯데손해보험은 10월 5일 “‘롯데 안전동행 운전자보험’을 판매한다”고 밝혔다.

‘롯데 안전동행 운전자보험’은 상해사망, 후유장해, 입원·수술비 등 운전 중 교통사고에 대한 보장뿐만 아니라 운전을 하지 않을 때에 발생한 교통사고도 보장한다. 또 벌금, 자동차사고변호사선임비용 및 교통사고처리지원금(동승자 포함) 등 자동차보험으로 해결할 수 없는 운전자 형사적 책임에 대해 최대 100세까지 보장한다.

자동차부상치료비를 부상등급에 따라 최대 800만원까지 지급하며 각종 골절, 탈구, 추간판탈출증, 척추염좌 등 자동차사고로 발생하기 쉬운 부상을 입었을 때(부상등급 6~14급) 200만원까지 치료비를 지급한다.

김태수 롯데손보 상품개발팀장은 “세대별로 다양한 운전 중 발생할 수 있는 다양한 위험을 맞춤설계를 통해 폭넓게 대비할 수 있도록 설계된 실속형 운전자보험”이라며 “고령운전자가 꾸준히 늘고 있는 사회변화도 반영했다”고 말했다.

‘롯데 안전동행 운전자 보험’은 연만기(3년~20년) 및 80세, 100세 만기로 구성돼 있다. 납입기간은 전기납, 10년, 15년, 20년, 25년, 30년이다. 납입주기는 월납, 2개월납, 3개월납, 6개월납, 연납 중 선택 가능하다.
/ 한국소비자정보신문 인터넷부 엄재성 기자 news@consumernewspaper.com/
기사입력: 2014/10/07 [17:34]  최종편집: ⓒ consumernewspaper.com
 
보험 관련기사목록
더보기